최종편집 : 2020.01.28 15:48 |

기사 리스트

[기성준 작가의 시골교회 이야기] 경기 화성시 봉담읍에 2018/01/02 11:19
- 안녕하세요. 목사님 소개를 부탁드립니다. 저희 더힐링교회는 대한예수교장로회대신교단 교회입니다. 저희 교회 창립 취지는 다음 세대를 깨우는 교회의 역할을 감당하고자 시작하였습니다. 다음 세대인 청…
[기성준 작가의 시골교회 이야기] 일본나고야 크리스천 프 2017/12/04 16:43
복음화율이 낮은 일본에서 교회가 세워지고, 주일학교가 부흥하는 사역현장을 방문하였다. 시골이 신도시화가 되고, 고령화가 되어가는 교회 속에서 아름다운 모델이 될 수 있는 일본 나고야에 위치한 크리스천…
[기성준 작가의 시골교회 이야기] 2017/10/30 15:05
산 속 깊숙한 곳, 광월교회를 찾았다. 폐교가 있는 작은 시골마을, 이곳에 다음세대를 위해 기도하며 헌신하는 교회가 있었다. 어느 시골과 같이 젊은이들이 없고, 평균연령대가 높은 곳이지만 이곳에서 자라고…
[기성준 작가의 시골교회 이야기] 지역주민이 교회로 오게 2017/09/25 14:09
저절로 전도되는 축복의 통로 미라클독서모임 필자는 부산에서 미라클독서모임을 운영하고 있다. 미라클독서모임은 지난 7년 동안 3,500여명이 참여한 굉장히 활발한 독서모임이다. 필자도 독서모임의 한…
[기성준 작가의 시골교회 이야기] 《마을을 섬기는 시골교 2017/08/28 16:13
‘작은 교회가 희망입니다’의 칼럼을 글을 쓰고 있지만, 세상은 작은 교회에 대한 관심도가 많이 낮다. 당장 기독교서점을 방문하면 ‘작은 교회’라는 키워드는 찾아볼 수가 없다. 심지어 인터넷 서점에서도 …
[기성준 작가의 시골교회 이야기] “멈추지 않는 예수심장 2017/07/24 15:32
예수심장을 전하는 행복나눔교회 김현철 목사 이번 달에는 김해 장유를 찾았다. 필자의 고향이기도 한 김해 장유는 어릴 적에는 시골이었다. 지금은 신도시가 되어 예전 모습을 찾을 수는 없지만, 내 마음 …
[기성준 작가의 시골교회 이야기] ‘작은교회 희망의 씨앗 2017/06/26 16:06
3년 동안 우리나라 100군데 지역에 강연활동을 펼치면서 시골교회를 만났다. 필자는 지금까지 작은교회 탐방을 위해 2,000km 이상을 넘게 달리고 있다. 부산에서 출발하여 경기도, 충청도, 전라도, 강원도, 제…
[기성준 작가의 시골교회 이야기] “목회를 하려면 야생적 2017/04/28 18:07
필자는 20대에 작가가 되어 2권의 책을 집필하고 현재 3번째 책을 집필하고 있다. 그와 동시에 3년간 대한민국 90여개 도시에서 독서와 자기계발을 알리는 강연을 하였다. 하나님의 은혜로 여러 도시와 시골을 …
[기성준 작가의 시골교회 이야기] "시골에 오니 너무 행복 2017/04/10 17:09
도시에 있으면 시골에 대한 인식이 어쩔 수 없이 떨어질 수밖에 없다. 여러 지역에 사역을 다닌 복산교회 배동철 담임목사님 역시도 시골을 처음 방문할 때는 여러 가지 생각이 들었다. 24km나 되는 비포장도로…
[기성준 작가의 시골교회 이야기]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2017/03/03 16:34
5대째 이어진 믿음의 가정, 100년 째 이어지는 믿음의 교회 기성준 작가의 시골교회 이야기, 한반도 3배의 거리인 3,210km를 다니며 시골의 교회를 다니며 목사님들을 만나고 있다. 이렇게 이야기하면 거창…
[기성준 작가의 시골교회 이야기] 시골교회 이야기, 한반 2017/02/03 16:16
2016년 한국교계 10대 뉴스에 ‘목회자 윤리 추락’이라는 뉴스가 선정되었다. 성범죄, 도박, 살인, 비리 등 목회자의 윤리문제가 불거지면서 기독교에 대한 불신과 이미지가 바닥으로 추락했다. 성범죄가 직업…
 1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한국기독신문 (http://www.kcnp.com) | 창간일 : 1995년 4월 11일 | 발행인 : 김해옥 | 편집인 : 신이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신상준 국장 
    602-053   부산광역시 서구 까치고개로 229번길 47-1
    사업자등록번호 : 758-96-00228 | 정기간행물등록 : 부산, 아00259
    대표전화 : 051-245-1235 | 팩스 : 051-245-2763 | kcnp1@hanmail.net
    Copyright 2015. kcnp.com All right reserved.
    한국기독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