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0.15 12:50 |

주요기사

[기고] 약산이 6,25의 원흉인가? 2019/08/23 12:59
약산(若山)이 약산(龠散)되었다고 마구 짓밟지 마라! 약산 김원봉 의열단단장에 대한 논란이 많다. 약산의 처조카 이었기에 관심을 가지고 보면 한두 가지 문제가 있는 것이 아니다. 대부분 글깨나…
“다음세대를 살리고 돕는 힐링 전문가” 2019/06/07 15:01
(재)21세기포럼(이사장 홍순모 장로) 비전100인위원회(위원장 이선복 교수, 동서대)가 주최한 제8회 부산지역 청소년청년 비전 컨테스트에서 청소년부 대상을 수상한 작품입니다. …
나의 꿈, 나의 비전 2019/06/07 14:57
(재)21세기포럼(이사장 홍순모 장로) 비전100인위원회(위원장 이선복 교수, 동서대)가 주최한 제8회 부산지역 청소년청년 비전 컨테스트에서 대학청년부 대상을 수상한 작품입니다. …
[기고] “3.1운동 100주년을 보내면서” 2019/04/08 14:37
지난 3월 1일은 1919년에 일어난 3.1운동 100주년 기념일이었습니다. 그동안 교회들은 이 운동에 개신교회가 큰 역할을 했다는 것에 고무되면서도, 교회가 국가사회문제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는 역사적인…
故 김태동 목사님을 추모하면서 2019/03/11 15:02
故 김태동 목사님은 1930년 경북 안동에서 태어나시고 사모님과 3남 1녀 손자, 손녀들을 두고 2018년 12월 17일 밤 8시 30분에 89세를 일기로 하나님이 계시는 천국으로 가셨습니다. 제가 김태동 목사님 …
실시간 기고기사
[기고] 약산이 6,25의 원흉인가? 2019/08/23 12:59
약산(若山)이 약산(龠散)되었다고 마구 짓밟지 마라! 약산 김원봉 의열단단장에 대한 논란이 많다. 약산의 처조카 이었기에 관심을 가지고 보면 한두 가지 문제가 있는 것이 아니다. 대부분 글깨나 쓴다…
“다음세대를 살리고 돕는 힐링 전문가” 2019/06/07 15:01
(재)21세기포럼(이사장 홍순모 장로) 비전100인위원회(위원장 이선복 교수, 동서대)가 주최한 제8회 부산지역 청소년청년 비전 컨테스트에서 청소년부 대상을 수상한 작품입니다. 세상은…
나의 꿈, 나의 비전 2019/06/07 14:57
(재)21세기포럼(이사장 홍순모 장로) 비전100인위원회(위원장 이선복 교수, 동서대)가 주최한 제8회 부산지역 청소년청년 비전 컨테스트에서 대학청년부 대상을 수상한 작품입니다. 무…
[기고] “3.1운동 100주년을 보내면서” 2019/04/08 14:37
지난 3월 1일은 1919년에 일어난 3.1운동 100주년 기념일이었습니다. 그동안 교회들은 이 운동에 개신교회가 큰 역할을 했다는 것에 고무되면서도, 교회가 국가사회문제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는 역사적인 사실…
故 김태동 목사님을 추모하면서 2019/03/11 15:02
故 김태동 목사님은 1930년 경북 안동에서 태어나시고 사모님과 3남 1녀 손자, 손녀들을 두고 2018년 12월 17일 밤 8시 30분에 89세를 일기로 하나님이 계시는 천국으로 가셨습니다. 제가 김태동 목사님 곁에서…
변화에 적응하는 한국교회 2018/10/01 13:39
인생의 삶에는 소년기 청년기 노년기가 있다. 누구나 거쳐 가야할 인생의 삶의 여정이다. 우리가 처한 한국교회의 시기는 언제인가 우리가 한 번은 고민해 보아야 할 때가 아닌가 생각한다. 한…
[기고] ‘이단 거점’으로 변한 ‘선교 중심’ 부산 동구 2018/10/01 13:31
한 통의 상담전화가 걸려왔다, 동구 범일동에 위치한 한 건물에 대한 문의였다. 연수원으로 사용되던 이 건물에 최근 하얀 상의를 입은 젊은이들이 많이 몰려들고 있는데, 혹시 무슨 종교단체가 아니냐는 문의…
[기고] 이슬람의 실체와 위험 2018/07/09 15:09
Ⅰ 이슬람의 정체 이슬람의 13교리를 보듯 이들의 교리는 인류 도덕적 일반 가치나 종교의 상식과도 거리가 멀다. 기존의 사회와 종교의 생각하는 사회통념 자체를 무시하고 그들의 교리를 거짓으로 속여(타끼…
[기고]성(性)정치와 페미니즘 2018/06/19 14:20
1. 성정치의 출발 ‘성정치’는 인간의 본능적인 성욕에 대한 문제에서 출발하여 쾌락을 통한 만족감을 찾고 자기의 행복을 위해 기존 사회질서를 대항하는 정치 체계이다. 즉 정상적 가정 질서를 파괴…
[기고]교회의 미래를 잘라버리는 학생인권조례 2018/06/08 15:49
1. 학생인권조례의 제정 현재 학생인권조례는 경기(2010), 광주(2011), 서울(2012), 전북(2013)의 4개 지자체에 제정이 되어 있는 상태이다. 이는 2010년 6곳에 진보(좌익성향)교육감이 당선된 이래(서울,…
[기고]동성애(남자와 남자, 여자와 여자와의 성관계) 2018/06/08 13:46
1. 동성간성행위자 (남자와 남자, 여자와 여자간의 성관계) ‘동성애’라는 단어를 들으면 많은 사람들이 브로맨스쯤으로 이해하고 있거나 심지어는 동성동본의 결혼으로 이해하고 있다. 사랑은 결정체인 …
[기고]차별금지법의 문제 2018/05/28 14:35
최근 김부겸 의원에 의해 ‘(의안11936) 혐오표현규제법안’이 발의되었다가 기독교계의 강력한 반발에 부딪히며 철회하였습니다. 이것은 그동안 제정이 시도 되어 왔던 ‘차별금지법’의 연장선상에 있는 것이…
[기고] 꼭 권하고 싶은 책 2017/10/17 10:31
책 제목만 들어도 도전이 된다. 다른 사람이면 몰라도 내가 아는 박 장로님에게는 가능한 제목이라고 본다. 오늘날 기도가 메마른 한국교회의 영적 가뭄에 장대 같은 굵은 소낙비가 쏟아지는 느낌이다. 박 장로…
[기고] 故 유은(唯恩) 박영훈 長老님 2017/09/25 14:14
1981년 고신대 의과대학 설립을 주도하신 고인을 고신의대의 교목이기 때문에 가까이서 뵐 수 있었던 것은 참으로 감사한 일이었고, 고인을 뵐 때 마다 존경하는 마음으로 많은 것을 느끼고 배웠다. 고…
[기고] 참된봉사 2017/01/05 11:59
“그러므로 형제들아 내가 하나님의 모든 자비하심으로 너희를 권하노니 너희 몸을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거룩한 산 제물로 드리라 이는 너희가 드릴 영적 예배니라 너희는 이 세대를 본받지 말고 오직 마음을 …
[기고]최근 사이비 종교집단 ‘신천지’, 왜 이러나? 2016/05/11 13:21
약 한 달 전쯤부터 거리 곳곳에서 ‘한기총 해체와 CBS 폐쇄’를 외치며 서명운동을 벌여오던 사이비 종교집단 신천지가 지난 주 금요일에는 기독교연합회관과 목동 본사를 비롯해 전국 13개 CBS 지역본부 앞에…
[기고] 故 박영희 장로님을 하늘나라로 보내드리며 2016/03/14 11:18
존경했던 박영희 장로님! 이렇게 마지막 인사도 없이 총총히 가셔야 했습니까? 거동이 여의치 않으신 지난 몇 년 방문 할 때마다 헤어지시기를 그렇게 아쉬워하시던 장로님을 혼자 두고 방문을 나서기가 너무 …
재단법인 21세기포럼 故 장성만 이사장님을 기리며… 2015/12/21 14:23
마음이 너무 아픕니다! 목이 멥니다! 새벽기도회 때도 눈물만 흐릅니다. 이사장님이 실로암 공원에 묻히셨다는 것이 믿어지지가 않습니다! 문화대상 시상식을 마친 다음 날(4일) 병상에서 시상식 참석자와 …
[기고] 사회 법정으로 가는 교회 지도자들(목사,장로) 2015/05/29 16:33
교회의 송사 문제가 날이 갈수록 더욱 더 심각해져가고, 교회 안팎에서 세상 법정으로의 송사가 더욱 더 많아지는 것을 보면서 너무 가슴 아프게 생각합니다. 지금도 한국의 대형 교회와 한국 교회 지도자들이 …
[기고]장로교단의 분열과 형성을 이룬 천명(하) 2015/02/14 16:03
디모데도 부러울, 3대 이룬 장로 가정, 바른신학, 바른신앙, 나침반된 고려신학 (승전) 1952년 제37회 총회가 대구 서문교회당에서 회집되었는데, 출옥성도 중심의 고려신학교의 주체인 경남법통노회는 여전히…
 1   2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한국기독신문 (http://www.kcnp.com) | 창간일 : 1995년 4월 11일 | 발행인 : 김해옥 | 편집인 : 신이건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신상준 국장 
    602-053   부산광역시 서구 까치고개로 229번길 47-1
    사업자등록번호 : 758-96-00228 | 정기간행물등록 : 부산, 아00259
    대표전화 : 051-245-1235 | 팩스 : 051-245-2763 | kcnp1@hanmail.net
    Copyright 2015. kcnp.com All right reserved.
    한국기독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