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신 중부산노회 사회부 은퇴목사부부 및 홀 사모 위로회


▲고신 중부산노회 사회부가 주최한 은퇴목사부부 및 홀 사모 위로회가 5월 20일(월)부터 3일간 제주도에서 열렸다.
중부산노회 산하 은퇴목사부부 및 홀 사모 위로회가 고신 중부산노회 사회부(부장 최윤석 목사, 서기 정명운 목사)주최로 5월 20일(월)부터 22일(수)까지 3일간 제주도에서 열렸다.
평생 목회 한 뒤 은퇴하고 외로이 계시는 은퇴목사님과 특별히 홀 사모님을 위해 편안한 숙소와 좋은 식사, 여유로운 일정과 영성훈련을 통해 그동안 쌓여온 외로움을 말끔히 씻어버리고 쉼을 제공함으로 은퇴 후에도 즐겁고 행복 하다고 느낄 수 있도록 자리를 마련한 것이다.
정판술 목사(사직동교회 원로)는 후배들에게 고맙고, 뭐라 말로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즐거운 여행이었다며 몇 번이나 감사를 표했다. 유환준 선교사 또한 선교를 위해 세월을 보냈는데 이렇게 행복을 맛본다고 소감을 전했다.
특별히, 사회부 회계 임영철 장로(온천교회)가 물질의 일부분을 섬겨 이번 행사가 더욱 빛날 수 있었다.

중부산노회 제공

2013.06.08
지난 기사를 보실려면 여기를 클릭해 주세요

보금자리 이웃사랑 의료생협 참존요양병원



-병원 냄새 안나는 병원을 목표로
-예능적 프로그램으로 병원 생활을 즐겁게


한국은 지난 2000년 ‘고령화사회’에 진입했다. 2026년에는 노인인구....

 

영남성시화 네트워크 창립 준비위원장 안용운 목사



영남 5개 지역 성시화운동본부가 한자리에 모여 네트워크를 결성키로 했다. 지난 7월 16일(목) 오전 11시 30분 수영로교회에서 영남성시화 네트워크 발기모임을 갖고, 창립 총회를....

 

인도사원에서 부른 찬송가…“타종교 불편하게 하는 것 선교 아냐”

▲인도사원에서 찬송을 부르며 기도하는 한국인 3명의 모습 ⓒ법보신문을 통해 공개된 동영상 갈무리


최근 한국인 청년 3명이 불교 성지인 인도 사원에서 찬송가를 부른 사실이 한 불교 언론을 통해 알려지면서 논란이 일고 있다. 이에 교계 및 선교전문가들은 타종교인들을 불편하게 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