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7(금)
 
신간서적.JPG
예장통합 영등포산업선교회 60주년 기념도서 ‘인명진을 말한다’가 출간됐다. 지난 7월 4일 초판이 발행됐다.
정의화 제 19대 국회의장을 비롯해 황우여 전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그리고 고성국 정치평론가, 장윤재 이화여대 교수, 임현모 한·호기독교선교회 상임이사 등 교계와 교육계, 정치계 인사 29명이 공동집팔한 책이라 관심을 끌기에는 충분했다.
인 목사는 1970년대부터 한국의 사회, 정치, 경제상황에서 하나님의 정의화 평화를 이루는데 온 몸을 던져 동참하며 노동운동에 앞장서왔다.
경기노회 영등포지구 산업전도위가 1958년 4월 19일 영등포산업선교회를 창립하여 60년의 역사와 더불어 인 목사는 40년 목회(갈릴리교회 담임)와 반독재, 민주화운동, 노동운동에 헌신한 인물로 이 시대의 예언자적 사명에 뛰어난 공로를 높이 샀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인명진을 말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