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5-28(목)
 
동서대 마스크 기부.jpg
 
동서대(총장 장제국) 중국인 졸업생 양밍 동문이 모교의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 극복을 돕기 위하여 마스크 2천장을 보내왔다고 6일 밝혔다.
양밍 동문은 2015년 디자인학전공 박사과정을 수료하고 중국에 귀국하여, 회음사범학원 강사로 재직하고 있는 졸업생으로, 전세계적으로 코로나 바이러스가 확산되어 마스크 품귀 현상이 심해지고 있는 가운데, 모교의 교수님들과 후배들의 건강을 위하여 우편으로 마스크를 보내 왔다.
양밍 동문은 “석사, 박사과정을 동서대학교에서 보내며 모교와 여러 선생님들께 감사한 마음을 항상 가지고 있었다. 어려운 시기에 모교에 작은 도움이 되고자 뜻을 전달하였고, 지금 이 힘든 상황을 중국과 한국이 함께 잘 이겨냈으면 좋겠다” 라고 하였다. 
동서대 한경호 국제처장은 “이미 졸업한 선배가 모교를 생각하는 마음으로 마스크를 보내주어 너무 감사하며, 재학생들에게 큰 귀감이 된다”며 “국내에서 마스크를 구하기 어려운 외국인 유학생들에게 선배의 따뜻한 마음과 함께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동서대 중국인 졸업생, 모교에 마스크 2천장 기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