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4(금)
 


 

서울 퀴어축제가 7월1일 예고된 가운데 퀴어축제 주최측은 서울시청 광장을 사용하기 위해 신청서를 서울시에 제출한 상태다. 오는 5월 초 광장 사용허락 여부를 결정하는 심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지난 17일 서울시청 광장 앞에서는 ‘동성애 퀴어축제 서울광장 사용승인 반대’ 기자회견이 열렸다. 참석자들은 “작년 퀴어행사의 서울광장 사용 신청에 대해 서울시는 유해 음란물 판매·전시 등을 금지하는 조건으로 사용을 조건부 허락했지만, 전혀 지켜지지 않았다”며 오세훈 서울시장은 더 이상 국민을 실망시키며 머뭇거리지 말고, 2023 퀴어행사의 서울광장 사용을 허가하지 말라며 사용불허를 강력히 요구했다. 그러면서 만약 오 시장이 2023년 퀴어행사의 서울광장 사용을 허가한다면 그동안 고통받아왔던 서울시민들과의 약속을 헌신짝처럼 내팽개치는 꼴이 될 것이라 경고했다. 또 2022년에 오 시장 스스로가 서울광장 사용을 허가하면서 내건 조건은 물론 서울시민과의 약속을 또다시 저버리지 말길 엄중히 촉구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울시 퀴어축제 허락할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